페이스북
INVENTION
GREENHOME/GREENCOOK
 
 
 
고급와인
저자 와타나베 준코
분류 COOKING
페이지수 256쪽
출판일 2021-03-10
정가 17000원
 
도서소개
 

「일류」를 알아야만 그 장르의 깊이를 알 수 있다.
베스트셀러 『교양으로서의 와인』의 저자가 선사하는
알면 알수록 놀라운 고급와인의 세계!

▶ 이 책의 특징 ◀

● 각 지역을 대표하는 고급와인 약 150종을 올 컬러 실물사진으로 소개.
● 각각의 와인에 대한 기초 지식은 물론, 와인의 역사와 관련 정보, 와인에 얽힌 흥미로운 에피소드, 왜 그런 가격이 매겨져 있는지 등의 자세한 해설로 고급와인의 세계를 깊이 분석하고 있다.



글라스 1잔에 1억 원이 넘는 로마네 콩티!
3번째 시음적기를 맞으면 가격이 10배로 뛰는 돔 페리뇽!
독을 넣지 못하도록 병을 투명하게 만든 크리스탈!
영국과 프랑스가 소유권을 두고 다퉜던 샤토 디켐!

● 프랑스의 부르고뉴, 보르도, 샹파뉴, 론은 물론, 이탈리아, 캘리포니아, 오스트레일리아, 칠레, 스페인, 그리고 새롭게 주목받는 남아프리카공화국과 중국까지! 다양한 지역의 고급와인을 소개한다.
● 세계 최대의 와인검색 사이트 「와인 서처(WINE SEARCHER)」가 각 와인별로 모든 빈티지의 전 세계 판매가격에서 산출한 평균가격을 제시하고 있다. (2021년 2월 기준)


≪≪≪≪≪≪≪≪≪≪≪≪≪≪≪≪≪≪≪≪≪≪≪≪≪≪≪≪≪≪

‘일류를 아는 것’은 그 장르의 기초와 본질을 아는 데 필수불가결이다.
와인도 마찬가지다. 각 지역에서 반드시 알아야 할 와인이 있으며,
그 와인들을 알면 와인에 대한 견해가 크게 달라진다.
또한 ‘일류’로 불리는 와인은 세계 공통의 언어이기도 하다.
전 세계에 알려져 있는, 와인을 깊이 알기 위해 반드시 필요한
「고급와인」에 대한 지식을 이 한 권에 해설하였다.

1병에 수십만 원부터 수천만 원까지,
비싼 만큼 흥미로운
고급와인의 세계로 들어가 보자.
이러한 일류와인에 대한 지식은
와인 자체를 깊이 이해하고 즐기기 위해서도
반드시 필요하다.

 
 
저자 및 역자소개
 

와타나베 준코 지음
프리미엄와인 주식회사 대표이사. 1990년대 미국으로 건너갔다. 한 병의 프리미엄 와인과의 만남을 계기로 와인 세계에 발을 내딛는다. 프랑스에서 와인 유학을 하고 2001년 대형 옥션회사 「크리스티스」의 와인 부문에 입사. 뉴욕 크리스티스에서 아시아인 최초로 와인 스페셜리스트로서 활약. 옥션에 참가하는 세계적인 부호와 경영자에게 와인을 소개하는 가이드 역할을 했으며 일류 비즈니스맨을 대상으로 와인을 지도하였다.
2009년 크리스티스를 퇴사. 지금은 일본에서 프리미엄와인 주식회사 대표로서 서양의 와인경매문화를 일본에 널리 알리면서, 아시아 지역의 부유층과 변호사를 대상으로 와인 세미나도 열고 있다. 2016년에는 뉴욕과 홍콩을 거점으로 하는 노포 와인옥션회사 Zachys의 일본 대표에 취임. 일본에서 와인위성경매를 개최하고, 와인경매를 위한 출품‧입찰과 고급와인 컨설팅 서비스를 하고 있다. 저서로는 『일본의 로마네 콩티는 왜 맛이 없을까』가 있다.

강수연 옮김
이화여대 신문방송학과를 졸업한 뒤 10여 년간 뉴스를 취재하고 편집했다. 현재 도쿄에 거주하고 있으며, 바른번역 소속 번역가로 원작의 결을 살려 옮기는 번역 작업에 정성을 다하고 있다. 『가르치는 힘』, 『힘 있게 살고 후회 없이 떠난다』, 『좋아하는 일만 하며 재미있게 살 순 없을까?』, 『아이 셋 워킹맘의 간결한 살림법』, 『최강의 야채 수프』, 『제로 다이어트』, 『세상 쉬운 영어회화』 등을 기획, 번역했다.

 
 
목차안내
 

PROLOGUE
세계의 주요 와인 생산국
프랑스의 주요 와인 산지

부르고뉴Bourgogne
■ 글라스 1잔에 1억 원이 넘는다? 가장 유명하고 가장 비싼, 와인의 제왕
― 로마네 콩티 도멘 드 라 로마네 콩티
■ 평균 가격 1800만 원 이상! 「신」이라 불리는 남자가 빚어낸 전설의 명품
― 본 로마네 크로 파랑투 앙리 자이에
■ 불과 0.27㏊의 밭에서 탄생하는, 매우 희귀한 명품 와인
― 뮈지니 도멘 르루아
■ 단 한 사람의 열정이 빚어낸, 연간 약 6백 병을 생산하는 고가의 와인
― 마지 샹베르탱 도멘 도브네
■ 1년에 겨우 오크통 1개 분량만 생산! 운이 좋아야 볼 수 있는 「환상」의 화이트와인
― 몽라셰 도멘 르플레브
■ 「흰 수염을 더럽히기 싫어서」, 화이트와인용 포도로 바꿔 심은 밭
― 코르통 샤를마뉴 코셰 뒤리 J.F
■ 인구 2천 명도 안 되는 마을에서 만드는 세계 최고의 「화이트와인」
― 뫼르소 도멘 데 콩트 라퐁
■ 세기의 위조 사건에서 범인 체포의 계기가 된 와인
― 클로 드 라 로슈 도멘 퐁소
◎ 와인의 가치를 결정하는 「평가」

보르도의 5대 샤토Bordeaux’s Big Five
■ 퐁파두르 부인도 맹목적으로 사랑한, 보르도 부동의 최고 샤토
― 샤토 라피트 로쉴드
■ 400년 전부터 격이 다른 품질
― 샤토 마고
■ 구찌의 오너가 실현한 안정적인 품질
― 샤토 라투르
■ 심사 대상 지역이 아닌데도 1등급에 선정! 영국에서 특히 사랑 받는 샤토
― 샤토 오 브리옹
■ 「피카소」 라벨에 담긴 긴 세월의 의지
― 샤토 무통 로쉴드
◎ 메도크 등급_ 샤토 리스트

보르도 좌안Left Bank Bordeaux
■ 포도의 왕자가 사랑한, 「사랑」을 전하는 와인
― 샤토 칼롱 세귀르
■ 「인도」의 향기가 감돈다!? 오리엔탈 프랑스 와인
― 샤토 코스 데스투르넬
■ 프랑스혁명으로 분리되었던 「레오빌 3형제」
― 샤토 레오빌 바르통 / 샤토 레오빌 라스 카즈 / 샤토 레오빌 푸아페레
■ 침몰선에서 인양된 1병에 900만 원짜리 와인
― 샤토 그뤼오 라로즈
■ 「돌」의 보호로 사랑받는 샤토
― 샤토 뒤크뤼 보카유
■ 귀를 기울이면 뱃사람의 목소리가 들릴지도?
― 샤토 베슈벨
■ 아들이 이어받은 샤토, 딸이 이어받은 샤토
― 샤토 피숑 롱그빌 바롱 / 샤토 피숑 롱그빌 콩테스 드 랄랑드
■ 폐업 직전의 위태로운 상황에서 「1등급 샤토의 세컨드」로 불리기까지
― 샤토 뒤아르 밀롱
■ 시카고 불스의 우승을 축하하며, 마이클 조던이 개봉한 와인
― 샤토 랭슈 바주
■ 현대판 등급에서는 「7대 천왕」의 자리에! 속았지만 분발한 팔머 대령의 공적
― 샤토 팔머
■ 종교의식에 사용되어 일반에 공개되지 않았던 샤토
― 샤토 파프 클레망
■ 5대 샤토를 위협하는 「6번째」 존재
― 샤토 라 미숑 오 브리옹
■ 하룻밤 사이에 고급 샤토 대열에!?
― 샤토 스미스 오 라피트
■ 소유권을 둘러싸고 영국과 프랑스가 다툰, 디저트 와인의 최고봉
― 샤토 디켐
◎ 그라브 지역_ 크뤼 클라세 샤토 리스트 / 소테른 지역_ 상위등급 샤토 리스트

보르도 우안Right Bank Bordeaux
■ J.F 케네디도 팬임을 공언한, 보르도에서 가장 유명하고 비싼 와인
― 페트뤼스
■ 작고 협소한 차고에서 탄생한 이단적인 최고급 와인
― 르 팽
■ 와인평론가도 혀를 내두른, 「몬스터」라고 불리는 복잡한 아로마
― 샤토 라플뢰르
■ 악천후로 인한 출하 단념, 그리고 경영난 ……, 역경에서 V자 회복을 이룬 포므롤의 명문
― 비유 샤토 세르탕
■ 극심한 냉해를 겪은 포도나무를 훌륭하게 재생!
― 샤토 레글리즈 클리네
■ 시음적기가 160년 이상 계속되는, 몬스터급의 장기숙성형 와인
― 샤토 오존
■ 아카데미상을 수상한 영화로도 화제가 된, 5대 샤토와 어깨를 나란히 하는 실력파
― 샤토 슈발 블랑
■ 전대미문의 성공 스토리! 그러나 의혹도……
― 샤토 앙젤뤼스
■ 「파비(복숭아)」에서 시작된 포도밭
― 샤토 파비
◎ 생테밀리옹 지역_ 프리미에 그랑 크뤼 클라세 A·B 샤토 리스트
◎ 포므롤 지역_ 대표적인 샤토 리스트

샹파뉴Champagne
■ 3번째 시음적기를 맞이하면 가격이 10배 가까이 뛴다
― 돔 페리뇽 P3 빈티지 / 돔 페리뇽 P2 빈티지 / 돔 페리뇽 빈티지
■ 매우 적은 양을 한정된 해에만 만드는 2가지 샴페인
― 크뤼그 클로 뒤 메닐 / 크뤼그 클로 당보네
■ 와인병이 투명한 이유는 「독」을 타지 못하게
― 루이 로드레 크리스탈
■ 21세기에 겨우 5번 생산된 샴페인
― 살롱 블랑 드 블랑
■ 평생 4만 병 이상의 샴페인을 딴, 영국 전 총리에게 헌상된 술
― 폴 로저 서 윈스턴 처칠
◎ 와인 기초용어 복습

론Rhone
■ 전 세계 와인 마니아가 탐내는 「LALALA 트리오」
― 코트 로티 라 튀르크 이기갈 /코트 로티 라 물린 이기갈 /코트 로티 라 랑돈 이기갈
■ 1케이스에 1억 원 이상! 로마네 콩티의 가격을 웃도는 와인
― 에르미타주 라 샤펠 폴 자불레 에네
■ 13종류나 되는 포도를 적절히 골라서 쓰는, 샤토뇌프 뒤 파프의 1인자
― 샤토 드 보카스텔 오마주 아 자크 페렝
■ 론 지방에서 4대째 이어지는 신비로운 샤토
― 샤토 라야스
◎ 위조 와인의 판별법

이탈리아Italy
■ 가족들마저 한탄하고 기막혀 한, 이탈리아 와인의 제왕이 만드는 참신한 와인들
― 다르마지 가야
■ 이탈리아 와인계의 거성이 남긴 공적
― 바롤로 팔레토 브루노 지아코사
■ 「테이블 와인」이지만 이탈리아 최초의 위업을 달성
― 사시카이아
■ 유명 와인 전문지에서 세계 1위를 차지! 예술에도 조예가 깊은 세련된 와이너리
― 오르넬라이아
■ 이탈리아에서 전례가 없는 100% 메를로 품종으로 대히트!
― 마세토
■ 영국 왕실의 메건 왕자비가 사랑에 빠진 와인
― 티냐넬로
■ 「과잉 생산으로 버리기 아까워서」 탄생했는데, 세계 제일이 된 와인
― 솔라이아
■ 우연히 탄생한 신품종 포도, 엘리자베스 여왕에게 인정받고 인기 폭발
― 브루넬로 디 몬탈치노 리제르바 비온디 산티
■ 가족경영 와이너리가 만들어낸 2개의 세계적 와인
― 브루넬로 디 몬탈치노 테누타 누오바 카사노바 디 네리
■ 84,000병 분량의 와인이 하룻밤에 물거품으로
― 솔데라 카제 바세
■ 마이너 산지에서 날아온 슈퍼스타 탄생의 희소식
― 레디가피 투아 리타
◎ 와인경매 입문

캘리포니아California
■ 프랑스의 1등급 샤토가 캘리포니아에서 만들어낸 「최고의 걸작」
― 오퍼스 원
■ 구입 권리를 얻는 것만 해도 12년 대기!? 열광적인 팬을 거느린 컬트와인
― 스크리밍 이글
■ 성공한 부호가 제2의 인생에서 만든 와인. 그럼에도 실력은 최고등급!
― 할란 이스테이트
■ 80개 이상의 밭에서 엄선된 「본드 5형제」
― 본드 멜버리
■ 「3천 명이 대기」하는 고평가 와인들
― 콜긴 허브 램 빈야드
■ 와인 이름은 「딸」의 이름. 일본인 여성이 오너인 와이너리
― 마야
■ 압도적인 실력으로 열혈팬이 많은 와인
― 슈레더 셀러스 벡스토퍼 투 칼론 빈야드 CCS
■ 역사상 유일하게, 유명 와인 전문지에서 연간 1위를 2차례 획득
― 케이머스 빈야드 스페셜 셀렉션
■ 보르도 제일의 양조자가 나파에서 와인 양조를 시작한 이유
― 도미너스
■ 영광과 스캔들로 점철된 와이너리
― 브라이언트 패밀리 빈야드
■ 프랑스 와인에 압승한 무명의 화이트와인
― 샤토 몬텔레나 샤르도네
■ 스탠포드 × MIT가 만들어낸, 부르고뉴 이상으로 부르고뉴다운 와인
― 키슬러 빈야드 퀴베 캐서린
■ 같은 와인은 두 번 다시 만들지 않는다!? 해마다 새로운 와인을 만드는 이색 와이너리
― 시네 쿠아 논 퀸 오브 스페이드

그 밖의 지역Other area
오스트레일리아

■ 프랑스에서는 금지된 블렌딩으로 전 세계를 포로로 만든 와인
― 그랜지 펜폴즈
■ 연간 1,300병 정도만 생산하는 오스트레일리아의 희귀 와인
― 크리스 링랜드 쉬라즈 드라이 그로운 바로사 레인지스
■ 꿈을 실현한 「왼손잡이」 부부
― 카니발 오브 러브 몰리두커
스페인
■ 만점 평가를 받은 데뷔 빈티지, 그중 20%가 바다 밑으로 사라졌다
― 도미니오 데 핑구
■ 최소 10년은 숙성시키는 스페인의 대표작
― 우니코 베가 시실리아
칠레
■ 대성공을 거둔 칠레 × 프랑스의 합작 벤처
― 알마비바
남아프리카공화국
■ 남아프리카의 고급와인 시장을 개척한 새로운 스타
― 빌라폰테 시리즈 M
중국
■ 뭐, 중국산 와인!? 표고 2,000m 이상에서 만들어지는 고급와인
― 아오윤
■ 프랑스의 일류 샤토가 중국에서 만들어낸 신성한 와인
― 롱다이

EPILOGUE
INDEX

 
 
기 타